[변형되지 않는 가치를 꿈꾸는 한나하우스]

한나하우스는 변형되지 않는 가구를 만들어 우리의 가구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오래도록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.

‘아빠’에게는 늘 나무냄새가 납니다. 소파가 아직 일반화되지 않았던 시절 우연히 접한 소파에 단숨에 매료된 청년은 직접 소파를 만들기 시작했습니다. 어떠한 상황과 환경에서도 가구를 만든 아빠에게서 나는 영광스러운 인생의 향기입니다.35년간 지켜온 장인정신, 더 튼튼하고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소파를 만들고 싶은 욕심에 소파가 완성되는데 필요한 모든 기술을  부지런히 배웠고, 본인이 만든 소파를 사용하는 사람들은 오랫동안 처음처럼 사용할 수 있기를 바라며 늘 고집스럽게  가구의 목재, 부자재 하나하나 선별해가며 소파를 만들었습니다. 오랜 세월 소파를 만들며 다양한 고민과 힘듦이 있었지만 그 어떤 것도 당신이 제작한 가구를 사용할 사람들이 변형되지 않는 가구를 사용하기를 바라는 따뜻한 고집과 진심 어린 신념을 앞설 수 없었습니다.사람을 향한 진심을 함께하는 아빠와 딸 사람을 향한 아빠의 따뜻한 신념은 딸의 마음에도 심겨졌고, 그 진심을 다른 사람들과 나누고 싶었습니다.그리고 아빠와 딸은 그 고민의 해결열쇠를 ‘HAUS_집’에서 풀고자 합니다.하루의 시작과 마무리가 이루어지기에 가장 아늑해야 할 나의 집, 나의 공간. 그리고 그 곳에서 함께하는 나의 가족과 서로의 다양한 마음을 풀어놓을 수 있도록 도와줄 따뜻한 가구. 한나하우스의 가구가 그런 쉴 곳이 되기를 바랍니다.늘 함께한 아빠와 딸은 이제 함께 가구를 만들고, 함께 사람을 향한 진심을 그려가려고 합니다.

T.031.981.6748 / E.hannahhaus@naver.com / www.hannahaus.com

 

답글 남기기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clear formPost comment